“코로나19로부터 남·북극 기지 지켜라”…총력 차단방역 > 종합뉴스

메인페이지로 가기  최종 기사편집 : 2020-06-02 11:23:07
국민안전관리협회
SYB소비자연합방송(new)
소비자연합신문
 
사이트 내 전체검색
 


종합뉴스

[사회] “코로나19로부터 남·북극 기지 지켜라”…총력 차단방역

페이지 정보

최고관리자 기자 작성일2020-04-14 10:52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본문

외부인 방문 통제·주변 기지 접촉 전면 금지…연구일정 조율

 

해양수산부와 극지연구소는 코로나19의 남·북극 과학기지 유입을 막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남극 세종과학기지와 장보고과학기지는 지난달부터 모든 외부인 방문을 통제하고 주변 기지와의 접촉을 전면 금지했다.

또 방역복과 마스크, 소독제 등 방역용품을 확보해 감염 발생에 신속 대응할 수 있도록 했다.

세종과학기지는 기지 관문도시인 칠레 푼타아레나스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4월로 예정된 보급 일정을 9월 이후로 연기했다. 

장보고과학기지에는 쇄빙연구선 아라온호가 뉴질랜드를 거쳐 보급활동을 해왔으나 혹시 모를 바이러스 유입을 차단하기 위해 기지 대원과 아라온호 승무원 간 물리적 접촉없이 화물 하역작업을 실시했다.

아라온호는 당초 2월 예정됐던 연구원 및 승선원 교대 승선을 취소한 뒤 뉴질랜드 정박 일정도 단축하고 우리나라로 귀환 중이다.

노르웨이령 스발바르 군도에 위치한 북극 다산과학기지도 하계 연구 활동을 전면 중단한 채 하반기 연구 일정을 조율 중이다.

한편, 코로나19의 유입을 막기 위해 극지활동을 하는 국가들 간에도 긴밀한 협력이 이뤄지고 있다.

당초 아이슬란드에서 개최될 예정이었던 북극연구 분야의 최대 국제행사인 ‘북극과학최고회의(Arctic Science Summit Week)’는 지난 3월 27일부터 4월 2일까지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또 남극연구 분야의 가장 큰 학술회의인 ‘남극연구위원회(Scientific Committee on Antarctic Research)’는 오는 7월 호주 호바트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대규모 학술행사를 전면 취소하기로 결정하기도 했다.

유은원 해수부 해양개발과장은 “극지는 고립돼 있기 때문에 코로나19로부터 비교적 안전하다고 여겨질 수 있지만 역으로 한 명이 감염되면 걷잡을 수 없이 위험한 상황에 이를 수도 있다”며 “극지를 코로나19 청정지역으로 지켜내기 위한 국제적인 노력에 우리나라도 적극적으로 동참할 것”이라고 밝혔다.

태림산장

뉴스 최신글

하존 홈페이지 뉴

SYB소비자연합방송(new)

소비자연합방송ㅣ발행인:정연수ㅣ편집인:임학근 |회장::전찬영 | 등록일 2009년9월24일 | 등록번호 서울특별시 아00983 |
전화:02-3481-4112,4000ㅣ본사: 서울시 서초구 동광로 50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박진아
본 사이트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사용 및 전제를 금합니다
Copyright © Since 2013 SYB All rights reserved.ㅣContact syb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