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청, 5・18민주화운동 당시 징계받은 경찰관들의 징계 직권취소 > 종합뉴스

메인페이지로 가기  최종 기사편집 : 2020-06-29 11:05:42
국민안전관리협회
SYB소비자연합방송(new)
소비자연합신문
 
사이트 내 전체검색
 


종합뉴스

[사회] 경찰청, 5・18민주화운동 당시 징계받은 경찰관들의 징계 직권취소

페이지 정보

최고관리자 기자 작성일2020-05-18 11:11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본문

지난해 이준규 총경에 대한 파면취소에 이은 명예회복 차원 

 경찰청은 518민주화운동 40주기를 맞아 부당하게 징계를 받았던 퇴직 경찰관 21명의 징계처분을 직권취소했다고 밝혔다.

 

 

그동안 1988 518 국회청문회를 시작으로 관련 법률 제정과 사법적 판단(대법원 963376), 진상규명조사위 발족 등으로 518민주화운동에 대한 역사적 재평가가 이루어져 왔다.

 

 

이에 따라 신군부의 명령을 거부하고 시민들을 보호한 당시 전남도경의 치안 책임자이자 징계자들의 상사였던 안병하 국장이 5·18 민주유공자, 국가유공자, 1호 경찰 영웅으로 선정되었다.

 

 

또한, 징계자들과 유사하게 시위대와의 충돌을 최소화하려다 형사처벌과 파면처분을 받았던 이준규 전 목포서장도 재심을 통해 무죄 판결(2019 10)을 받아 파면처분이 직권취소 된 바 있다.

 

 

이번 퇴직 경찰관 21명의 징계에 대한 직권취소는 그 후속 조치로서, 감봉견책 등 징계를 받은 경찰관들에 대해서도 그 처분에 하자가 없는지 검토하여 추진하게 된 것이다.

 

 

당시 경찰관 22(이준규 총경 포함)에 대한 징계는 국가보위비상대책위(이하 국보위)의 문책 지시에 따라 이루어졌다.

 

 

징계사유는 경찰예비군 무기탄약 피탈 소속 경찰관서 지연복귀 관련 감독 및 행위 책임으로 당시 경찰공무원법상 제53조의 명령 위반직무태만이었다.

 

 

이번에 징계취소 된 경찰관 21명 중에는 검거된 시민들을 훈방했다는 이유로 군인에게 구타당하는 수모를 겪은 안수택 총경(당시 전남도경 작전과장)도 포함되어 있다.

 

 

대법원은 전원합의체 판결(대법원 963376)을 통해 518민주화운동 관련 광주시민의 시위는 국헌문란의 내란 행위가 아니라 헌정질서 수호를 위한 정당행위로 인정하면서, 계엄군의 시위진압 및 국보위의 공직자 숙정(肅正)을 내란행위자들이 헌법기관인 대통령과 국무위원을 강압하여 권능행사를 불가능하게 한 국헌문란에 해당한다고 판시한 바 있다.

 

 

법원은 이후 518민주화운동 관련 유죄판결을 받은 시민과 이준규 서장에 대한 재심에서도(수원지법 2014재고합2광주지법 목포지원 2019재고단4) 시민들의 무기탈취서장의 경력철수 지시를 헌정질서 파괴범죄를 저지반대하는 행위로서 정당행위로 보고 무죄로 판결하였다.

 

 

경찰청은 안병하이준규 등 전례와 관련 판례 검토법률 자문사실관계 조사결과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징계처분이 재량권을 남용한 하자가 있는 행정처분이라고 판단하였고, 514일 경찰청 중앙징계위원회전남청 보통징계위원회를 개최하여 심의의결을 거쳐 5 15일 징계처분을 직권취소하게 되었다.

 

경찰은 가까운 시일 내에 징계로 감소했던 급여를 소급 정산하여 본인(생존자 5) 또는 유족(사망자 16)에게 지급할 예정이다.

 

 

경찰청은 민주인권민생 경찰의 사명을 다하다 불이익을 받거나 희생된 선배 경찰관들을 지속해서 발굴선양함으로써 경찰관의 소명의식과 자긍심을 높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태림산장

뉴스 최신글

하존 홈페이지 뉴

SYB소비자연합방송(new)

소비자연합방송ㅣ발행인:정연수ㅣ편집인:임학근 |회장::전찬영 | 등록일 2009년9월24일 | 등록번호 서울특별시 아00983 |
전화:02-3481-4112,4000ㅣ본사: 서울시 서초구 동광로 50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박진아
본 사이트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사용 및 전제를 금합니다
Copyright © Since 2013 SYB All rights reserved.ㅣContact syb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