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제나 국민 곁에 112’…경찰청, 63주년 '112의 날' 기념식 가져 > 종합뉴스

메인페이지로 가기  최종 기사편집 : 2020-11-30 13:21:09
국민안전관리협회
SYB소비자연합방송(new)
소비자연합신문
 
사이트 내 전체검색
 


종합뉴스

[사회] ‘언제나 국민 곁에 112’…경찰청, 63주년 '112의 날' 기념식 가져

페이지 정보

최고관리자 기자 작성일2020-11-03 13:13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본문

초동대응 관제탑으로서 케이(K) 방역 버팀목 역할 


 990a939cc6ac1f0a71f84bd28dd98516_1604376824_6914.jpg
▲사진제공 = 경찰청  


 

경찰청은 올해로 63주년이 되는 ‘112의 날을 맞아 경찰소방해경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일 경찰청 문화마당에서 기념식을 진행했다.

 

112 현장경찰관들은 불철주야 국민의 비상벨로서 24시간 동안 112신고에 즉각 대응하고 있다이런 노고를 격려하고긴급신고에 공동대응하는 소방해경청 등 관계자들을 초청하여 국민 안전을 위해 협업하는 모습도 보여주었다.

 

이날 기념식에서는 인천청과 전북청이 112 현장대응 우수 지방청으로 선정되었고 112 대응 우수 경찰관에 대한 경찰청장 표창도 수여했다.

 

아울러 긴급신고 공동대응 기관인 권익위(110, 정부민원콜센터), 행안부(긴급신고 공동대응센터소방청해경청 관계자들에게도 표창을 수여하고, 112 업무유공 민간인에게도 감사장을 수여하였다.

 

또한 112 요원들이 중요범죄를 해결하고 인명을 구조하며 사고를 예방하는 등 우수사례를 모은 ‘2020 소리로 보는 사람들을 발간배포하고 우수 직원들의 소감도 화상으로 들으며 112 요원들의 보람과 자긍심도 공유하였다.

 

한편 올해 도입을 준비 중인 순찰차 캠 영상관제’ 시연도 함께 진행하였다이번 시연은 현장 초동대응 역량를 강화하는 112의 발전상을 보여줌으로써 참석자들로부터 큰 박수를 받았다.

 

송민헌 경찰청차장은 올해 초유의 감염병 위기 속에서 경찰이 케이(K)-방역의 든든한 버팀목이 될 수 있었던 것은 112종합상황실이 경찰 방역 활동의 관제탑으로서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 준 덕분이다라고 격려하며 앞으로도 치안 활동의 중심이자 관제탑으로서 역할을 충실히 이행해 가장 안전한 나라존경과 사랑받는 경찰이 되는 초석이 되어 달라고 당부하였다.

 

특히 이번 기념식은 코로나 19로 인한 비접촉(언택트사회 분위기에 맞춰 전국의 112종합상황실과 수상자 가족들이 화상으로 기념식에 참여하여 매우 이채로운 행사가 되었다.

하존 홈페이지 뉴

SYB소비자연합방송(new)

소비자연합방송ㅣ발행인:정연수ㅣ편집인:임학근 | 등록일 2009년9월24일 | 등록번호 서울특별시 아00983 |
전화:02-3481-4112,4000ㅣ본사: 서울시 서초구 동광로 50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박진아
본 사이트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사용 및 전제를 금합니다
Copyright © Since 2013 SYB All rights reserved.ㅣContact 0117111949@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