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과 안전 강화를 위해 범정부 차원 협력 > 종합뉴스

메인페이지로 가기  최종 기사편집 : 2021-04-13 11:32:23
국민안전관리협회
SYB소비자연합방송(new)
소비자연합신문
 
사이트 내 전체검색
 


종합뉴스

[사회] 정부,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과 안전 강화를 위해 범정부 차원 협력

페이지 정보

최고관리자 기자 작성일2021-03-24 13:04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본문

어린이보호구역 교통안전 강화대책 추진실적 및 향후 계획 발표

 

행정안전부(장관 전해철)가 민식이법 시행 1년에 맞춰 지난해 1월 관계기관 합동으로 수립한 어린이 보호구역 교통안전 강화대책에 대한 추진실적과 향후 계획을 발표하였다.

 

지난 1년간 어린이보호구역에서 어린이 교통사고가 줄어들고 운전자들의 운전행태가 개선되는 의미 있는 변화도 있었지만, 어린이 교통사고가 계속 발생하고 있어 그간의 추진상황을 점검하고 개선이 필요한 부분은 보완할 필요가 있다.

 

특히 올해는 유아와 초등학교 12학년 어린이들의 등교 수업이 확대되어 등하굣길에 대한 강화된 관리가 필요한 상황이다.

 

지난해에는 무인교통단속장비와 같은 안전시설을 본격적으로 확대 설치하였고, 불법 주정차와 통학버스 관련 제도를 집중 개선하였다.

 

우선, 초등학교 주변 어린이 교통사고 우려가 높은 지역에 무인교통단속장비(2,602)와 신호기(1,225개소)를 대폭 확대 설치하였다.

 

불법 주정차 차량에 의한 시야가림으로 발생하는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초등학교 등 주출입문과 직접 연결된 도로에 있는 불법 노상주차장 281개소(3,519)를 폐지했다.

 

이어 안전신문고를 활용한 불법 주정차 신고 대상에 어린이보호구역도 추가하여 지역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하였다.

 

또한, 어린이보호구역 내 주정차 위반 차량에 대한 범칙금과태료를 현행 일반도로의 2배에서 3배로 상향하도록 도로교통법 시행령 개정하였다.

 

아울러, 통학버스 신고의무 대상시설을 유치원, 어린이집 등 현행 6종에서 아동복지시설 등 18종으로 확대하는 한편, 대국민 공모로 어린이 교통안전 표어를 선정하고, ‘릴레이 챌린지캠페인을 통해 어린이 우선 교통문화 확산을 위해 노력하였다.

 

지난해 어린이보호구역 내 교통사고 건수 및 사망자 수는 전년 대비 15.7%, 50%씩 감소하였고, 차량의 평균 통행속도와 과속비율도 각각 6.7%, 18.6% 감소하는 등 운전자들의 운전습관도 개선된 것으로 분석되었다.

 

올해는 어린이 보행자 보호 강화를 위한 관련 법령(도로교통법) 우선 개정하고, 보호구역 인증제 도입 등을 통해 어린이보호구역에 대한 관리를 한층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먼저, 신호기가 없는 횡단보도에서 차량 일시 정지를 의무화하고, 보도와 차도가 구분되지 않은 도로에서는 보행자 우선도로 도입을 통해 보행자에게 통행 우선권을 부여하는 한편, 보호구역 지정범위(주출입문에서 반경 300m) 밖이라 하더라도 어린이들이 주로 통행하는 구간은 보호구역으로 지정할 수 있도록 도로교통법을 개정할 계획이다.

 

또한, 전시설 확충을 위해 무인교통단속장비 5,529대를 설치하고 신호기가 없는 횡단보도 3,330개소에 신호기를 보강한다.

 

운전자가 보호구역에서 어린이를 쉽게 인식할 수 있도록 옐로카펫 설치를 확대하고(900개교), 보호구역 정비 성공모델 마련을 위한 시범사업(29개소)도 추진한다.

 

강화된 불법 주정차 규제에 따라 보호구역 전용 노면표시 등 신규 시설을 도입하는 방안도 검토한다.

 

초등학교 주변에서 불법 주정차 빈도가 높은 구간에 단속장비를 설치하고(2,323), 주차난 해소를 위해 공영주차장 공급도 확대한다.

 

이외에도 노인 일자리 사업을 활용한 어린이 등하교 교통안전 계도활동을 2022년까지 전국 모든 초등학교로 확대할 예정이다.

 

아울러, 어린이 보호 최우선 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일반 국민들이 쉽게 참여하는 이벤트를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기업의 사회공헌활동과 연계한 관계기관 공동 홍보 또한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교통안전전문기관의 정기적인 평가를 통해 지침에 맞지 않거나 노후방치된 안전시설을 체계적으로 정비할 수 있도록 어린이보호구역 인증제를 하반기에 새롭게 도입할 계획이다.

 

또한, 어린이 통학버스 운영시설에 대한 관계기관 합동점검을 정례적으로 추진하고, 유치원학교학원이 운영하는 어린이통학버스 중 출고된 지 11년이 지난 노후 차량을 조기에 교체한다.

 

김희겸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은 소중한 우리 아이들이 교통사고로 목숨을 잃거나 다치는 일이 없도록 관계부처, 지자체와 협력하여 이번 계획들을 차질 없이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하존 홈페이지 뉴

SYB소비자연합방송(new)

소비자연합방송ㅣ발행인:정연수ㅣ편집인:임학근 | 등록일 2009년9월24일 | 등록번호 서울특별시 아00983 |
전화:02-3481-4112,4000ㅣ본사: 서울시 서초구 동광로 50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박진아
본 사이트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사용 및 전제를 금합니다
Copyright © Since 2013 SYB All rights reserved.ㅣContact 0117111949@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